루리웹 人生無想 입니다.



추적추적 비내리던 금요일엔 막걸리랑 모듬전. 맛있던거

인천은 소성주.


모듬전 등장.


고기가 큼지막하게 다져진 깻잎전.
갈려있는 고기가 아니라 씹는 식감도 풍부하고 진짜 맛있더군요.


채소 절임(?) 올려서 한 점 하실래예?!


새송이버섯전.


카레향 물씬 풍기던 야채전.


두부전.

아 이게 뭐라고..
분위기도 좋았고 그래서 괜히 넘겨짚는 거겠지만
직접 만드는 두부를 쓰는지 생각외로 맛있어서 두부전도 인기가 많았습니다.


와예? 한 점 하실래예?!


동태전.


화장실 갔다 오니 사라져버린 고기전!!
크흡..
다음엔 화장실 안 가야지!

암튼 잘 먹었습니다!!

비는 추적추적 내리는데 날은 또 뭐 그리 더웠는지..!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펼치기&접기 지원 ver 3.1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