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리웹 人生無想 입니다.



점심은 동네 돈까스집 돈까스. 맛있던거

스프 대신 된장국.
미소된장국인가 했는데 묵직한 맛을 자랑하던 토종 된장국.


돈까스 등장.
성인 남성들이 먹기엔 양이 부족한 느낌.

일단 조자려주고 각개격파 하는 스타일입니다.

한 입 하실래예?!

진한 버터 향,
과일로 단맛을 냈나 싶을 정도로 상큼하고 진한 단맛.

굉장히 마음에 드는 돈까스네요.

단지 아쉬운 건 역시 양이 좀..

어쨌거나

잘 먹었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펼치기&접기 지원 ver 3.1R